• UPDATE : 2019.12.9 월 11:25
상단여백
HOME 산업 IT
온라인 광고 결제에도 암호화폐 사용한다

스마디움, 참좋은대출과 플랫폼내 광고비 결제를 위한 파트너십 협약

[위클리오늘=추성혜 기자] 온라인 광고비 결제에도 암호화폐가 도입된다.

암호화폐 스마디움(SMT)은 대출 직거래 플랫폼 '참좋은대출'과 플랫폼내 광고비 결제를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고 30일 밝혔다.

'참좋은대출'은 온라인 비즈니스의 노하우와 경험을 바탕으로 국내외 기업들과 함께 성장하는 대출 직거래 플랫폼이다. 전문적인 디지털 마케팅과 타겟팅 시스템을 통해 대출이 필요한 고객들에게 대출 조건 및 상품을 전략적으로 노출하고 소개하고 있다.

양사는 협약을 통해 '참좋은대출' 플랫폼의 다양한 광고 서비스를 이용하는 광고주가 스마디움으로 광고비 결제가 가능하도록 파트너십을 구축하기로 했다.

스마디움으로 결제가 가능한 광고상품은 VIP 팩키지, 프리미엄 배너, 지역/상품별 검색광고, 일반 배너광고 등 '참좋은대출'이 운영중인 모든 광고에 적용이 가능하다.

아울러 스마디움과 참좋은대출은 지속적인 협력 구조를 만들기 위해 양사 간 '스마디움 사업 추진 협의체'를 만들고 협력을 구체화해 나갈 계획이다.

현요셉 스마디움 대표는 "기존 암호화폐들이 B2C에 초점이 맞춰져 있다면 스마디움은 이번 협약을 통해 B2B 적용이 가능한 모델로 성장할 것"이라며 "실생활에서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는 결제도구로서 스마디움 제휴처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추성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추성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