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6.3 수 07:50
상단여백
HOME 권역별 경기·인천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제3회 꿈,이음 결과보고 전시회’ 개최
   
▲ 포스터
[경기·인천=위클리오늘 안정호 기자]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은 오는 16일까지 갤러리 777에서 지역예술가와 시민들이 함께한 교육 프로그램 ‘꿈,이음-꿈을 이어주는 미술관’ 결과보고 전시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은 ‘꿈, 이음’ 결과보고 전시회는 지역예술가와 시민이 짧게는 4주에서 길게는 12주 동안 함께 작품을 만들어 보고 그 결과물을 시민들과 함께 공유하는 특별한 자리이다.

지난 5월부터 9월까지 12회에 걸쳐 진행한 올해 ‘꿈, 이음’에는 화가가 꿈이었던 지역 시니어와 일반 성인 등 20여명과 김상균, 김진주, 황경현 등 777레지던스 입주작가 3인이 함께했다.

제3회 국제 오픈 예술대회 ‘아트 올림피아 2019’에서 한국인 최초로 최고상을 수상한 황경현을 필두로 한 지역 예술가 3인은 음악드로잉, 그림의 기술, 명화 다시 그리기를 주제로 참여자들과 함께 아크릴화, 목탄 드로잉 등을 진행했다.

김진주 참여작가는 “전문 작가로 활동하고 있지만 아직도 빈 캔버스를 보면 무엇을 그려야할지 겁이 난다”며 “참가자분들이 창작에 대한 두려움을 이겨내 그림을 그리고 성취감을 느끼는 모습을 지켜보며 뿌듯함을 느꼈다”고 말했다.

교육 참가자인 이명임 씨는 “그림 그리기를 통해 즐겁게 시간을 보낼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되고 나의 재능을 발견한 것 같아 기쁘다”고 말했다.

양주시립장욱진미술관은 경기북부대표 문화예술기관으로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다양한 협업 프로젝트를 계획하고 있으며 오는 2020년 2월 9일까지 양주를 대표하는 예술가 8인의 작품을 전시한 ‘양주팔괴’전을 진행하고 있다.

안정호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