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연예
에일리, 누드사진 유출 의혹…네티즌 진상확인 나서에일리가 유튜브서 공개한 영상 속 문고리와 사진 속 문고리 ‘일치’ 주장
김래주 기자  |  aadda3@weeklytoday.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11.11  11:58:5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온라인커뮤니티, 유튜브 캡처

[위클리오늘=김래주 기자] 가수 에일리가 ‘누드 사진 유출’이라는 의혹을 받고 있다.

지난 10일(한국시간) 오후 한국의 케이팝 소식을 다루는 매체 ‘올케이팝’은 에일리일지도 모른다는 설명과 함께 몇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에일리로 의심되는 여성이 옷을 모두 벗은 채 노래를 부르거나 춤을 추는 모습이 담겼다.

올케이팝은 이와 관련, “사진 속 여성이 에일리인지 얼굴을 보고 스스로 판단하라”고 덧붙였다.

이를 접한 일부 네티즌들은 데뷔 전 에일리가 유튜브에 올린 영상과 함께 해당 사진을 비교하며 진상 밝히기에 나섰다. 그 결과 유튜브 영상에 비친 문고리와 논란이 되고 있는 사진 속 문고리가 일치한다며 누드 사진의 주인공이 에일리가 맞다고 주장하고 있다.

비교 결과를 접한 네티즌들은 “연예인 도박사건에 이어 에일리 누드사진까지”, “빼빼로데이가 아닌 논란데이다”, “에일리 아닐거야”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에일리는 지난 2012년 싱글앨범 ‘헤븐(Heaven)’으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이후 ‘보여줄게’, ‘유 앤 아이(U&I)’ 등을 히트시키며 실력파 솔로 여가수로 인정받았다.

icon인기기사
신정환 계약에 코엔스타즈 서버 다운...도박·댕기열·사기 논란은?
신정환 계약에 코엔스타즈 서버 다운...도박·댕기열·사기 논란은?
[위클리오늘=이하나 기자] 2010년 필리핀 도박 논란으로 방송 활동을 전격 중단, 7년간 자숙해 온 방송인 신정환(42)의 복귀 소식이 전해졌다.스포츠동아는 27일 신정환이 이경규, 이휘재 등...
마르코, 배정남 언급 운영 식당은?  에덴클럽 폭행, 안시현 이혼 다시 소환...
마르코, 배정남 언급 운영 식당은? 에덴클럽 폭행, 안시현 이혼 다시 소환...
[위클리오늘=이하나 기자] 배우 배정남(34)이 26일 저녁 MBC '라디오스타‘에서 과거 자신과 폭행 시비가 있었던 방송인 마르코(40)를 언급하며 마르코의 근황이 관심을 끌고 있다.마...
나혜미와의 결혼 심경 장문의 에릭 글 왜?...
나혜미와의 결혼 심경 장문의 에릭 글 왜?..."열애설 부인, 상견례 안한 이유는...
[위클리오늘=이하나 기자] 에릭(38, 문정혁)이 최근 신화 공식 팬클럽 인터넷 사이트인 프롬신화에 나혜미(26)와의 결혼과 관련한 마음을 담은 장문의 글을 게재해 관심을 끌고 있다.에릭은 글에...
전혜빈, 이준기 열애 이유 공개!...해피투게더3, 장영남-전석호-태인호 등 신스틸러편!
전혜빈, 이준기 열애 이유 공개!...해피투게더3, 장영남-전석호-태인호 등 신스...
[위클리오늘=이하나 기자] 27일 저녁 KBS 2TV ‘해피투게더3’에 전혜빈이 출연해 이준기와의 열애설에 대해 밝혔다. 이날 '해피투게더3'에는 김병옥-장영남-이시언-전혜빈-태인...
빛나라 은수 107회 박찬환-양미경, 박하나-이영은에게 관계 고백...현진영 OST 공개
빛나라 은수 107회 박찬환-양미경, 박하나-이영은에게 관계 고백...현진영 OS...
[위클리오늘=이하나 기자] 27일 저녁 KBS1TV 일일 드라마 '빛나라 은수‘ 107회에선 박찬환(재우)과 양미경(연미)이 이영은(은수)과 박하나(빛나)에게 둘의 관계를 털어 놓는 모습...
김래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위클리오늘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구 여의도동 17-16, 대성빌딩 903호  |  대표전화 : 02-323-8890  |  팩스 : 02-323-8891
대표이사·발행인·편집 : 임종호 | 편집국장 : 최희호 | 청소년관리책임자 : 송원석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다06611 |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아02243
Copyright © 2011 위클리오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eeklytoday.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