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22 수 06:30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삼성카드, 준오뷰티와 MOU 체결빅데이터 역량을 활용한 공동 마케팅 진행
지난 8일 서울 중구 삼성본관빌딩에서 열린 삼성카드와 준오뷰티의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식에서 원기찬 삼성카드 사장(오른쪽)과 강윤선 준오뷰티 대표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삼성카드>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삼성카드가 지난 8일 국내 1위 헤어 브랜드 기업인 '준오뷰티'와 서울 중구 삼성본관빌딩에서 전략적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삼성카드 원기찬 사장과 준오뷰티 강윤선 대표 등 관계자가 참석했다.

양사는 삼성카드의 빅데이터 역량과 준오뷰티의 차별적 서비스 역량을 활용한 공동 마케팅을 다양하게 진행할 계획이다.

멤버십 프로그램과 디지털 협업은 물론 향후 사회공헌 사업까지 중장기 파트너십을 추진할 예정이다.

준오뷰티는 150여 개 매장을 운영 중이며,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 헤어·뷰티 브랜드샵 부문 4년 연속 1위를 차지한 국내 1위 헤어·뷰티 기업이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양사의 역량을 활용한 협업을 통해 고객들에게 다양한 혜택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