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20 월 01:55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KEB하나은행, ‘2020 대한민국 최우수 무역금융 은행상’ 수상‘글로벌 파이낸스’ 선정…통산 19회
KEB하나은행은 지난 15일 ‘글로벌 파이낸스(Global Finance)’로부터 ‘대한민국 최우수 무역금융 은행’에 통상 19번째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날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시상식에서 김시걸 독일KEB하나은행 법인장(왼쪽)이 조셉 히라푸토(Joseph D. Giarraputo) 글로벌 파이낸스 발행인 겸 대표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EB하나은행>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이 지난 15일 ‘글로벌 파이낸스’ 선정 ‘2020 대한민국 최우수 무역금융 은행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으로 KEB하나은행은 통산 19회 최우수 무역금융 은행상 수상이라는 기록을 달성했다.

무역금융 분야 시장 지배력과 상품·서비스 품질, 기술력 등 고른 부문의 탁월한 역량을 국제적·지속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다.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시상식은 ‘BAFT(The Bankers Association for Finance and Trade)’ 연례 회의 기간 중 진행됐으며, 전세계 금융전문가와 애널리스트의 평가 및 설문결과를 토대로 수상자가 선정됐다.

‘글로벌 파이낸스’ 관계자는 “KEB하나은행은 전세계 135개국 해외은행들과 환거래 계약을 체결했으며 무역금융과 외국환 분야에서 대한민국 내 1위를 고수하고 있다”며 “무엇보다 무역금융 거래규모나 시장점유율 등의 항목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선정 이유를 밝혔다.

KEB하나은행 관계자는 “통산 19번째 수상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무역금융 및 외국환 전문 은행으로 그 위상을 재확인 받아 영광이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해외시장 개척과 혁신적인 글로벌 금융서비스로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EB하나은행은 ▲2017년 국내 최초 ‘OAT수출이행 확인 서비스’ 출시 ▲2018년 은행권 공동 ‘EDI연계 OAT 매입한도관리 시스템 구축’ 기여 ▲중소기업 대상 외국환 컨설팅 지원 ▲거래업체 대상 수출입 아카데미 개최 등 무역금융 부문 신기술 도입과 수출입 기업 지원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