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1.22 수 05:10
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동대문구 ‘설맞이 직거래 장터’, 주민들로 북적북적16일 오전 10시 구청 앞 광장에 개장…지역 특산물 등 170여 개 품목 판매
   
▲ 동대문구청 앞 광장에서 열린 ‘2020년 설맞이 직거래 장터’에서 유덕열 구청장이 물건을 살펴보고 있다.
[위클리오늘=이수용 기자] 동대문구가 16일 구청 앞 광장에서 ‘2020년 설맞이 농수산물 직거래 장터’를 열었다.

이날 직거래장터는 나주, 남해, 보성, 부안, 상주, 순창, 여주, 연천, 음성, 제천, 청송, 청양, 춘천 등 국내 자매결연 시·군과 지역의 마을기업, 여성단체연합회, 경동시장 청년몰이 부스를 마련한 가운데 오전 10시에 정식 개장했다.

행사장에서는 곶감, 배, 사과, 한과를 포함한 설 제수식품, 인삼, 흑마늘진액 등의 건강식품, 꿀, 더덕, 멸치와 같은 각 지역 특산물 등 싱싱하고 품질 좋은 농수산물이 저렴하게 판매돼, 많은 주민들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졌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이번 직거래 장터에서 구매하신 농수산물을 가족, 친지, 친구들과 더불어 나누며 풍성하고 즐거운 설 명절 보내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이수용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