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25 화 00:30
상단여백
HOME 문화
"충치를 하나도 건드리지 않고 맛있네~"'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전광렬, 아낌없이 주는 '허니광' 변신
   
▲ "충치를 하나도 건드리지 않고 맛있네~"
[위클리오늘=전재은 기자]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전광렬이 아낌없이 주는 ‘허니광’으로 변신한다.

그는 ‘광포차’에 찾아온 두 번째 손님 임현식을 위해 애정이 듬뿍 담긴 수육 보쌈을 준비하는가 하면 꿀 떨어지는 손길로 요리를 직접 먹여주는 등 스윗한 ‘허니광’ 면모를 드러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20일 월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 전광렬이 임현식을 위한 ‘허니광’으로 변신한다.

지난주 오재무에 이어 국민 배우 임현식이 ‘광포차’를 찾아간다.

드라마 ‘허준’에서 허준과 임오근 역으로 환상의 호흡으로 인기를 끌었던 전광렬과 임현식은 환한 웃음으로 서로를 반겼다고 해 눈길을 끈다.

전광렬은 임현식을 위해 각종 재료들을 아낌없이 다 때려 넣은 수육 보쌈을 요리했다고. 이어 손수 먹여주는 ‘허니광’ 전광렬의 모습이 포착돼 보는 이들의 흐뭇한 미소를 부른다.

임현식은 “충치를 하나도 건드리지 않고 맛있네~”며 농담과 칭찬을 동시에 건넸다고 해 웃음을 유발한다.

뿐만 아니라 전광렬은 제작진과 함께 깜짝 선물까지 준비해 임현식을 감동시켰다는 후문. 이에 임현식은 찐한 포옹으로 화답해 녹화 현장을 감동으로 물들였다고 전해져 훈훈함을 자아낸다.

임현식을 대접하는 ‘허니광’ 전광렬의 꿀이 뚝뚝 떨어지는 ‘광포차’는 20일 월요일 밤 9시 50분 방송되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재은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재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