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6.1 월 21:50
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익산시, 신천지 코로나19 감염 차단 총력
   
▲ 익산시는 21일 정헌율 시장 주재로 긴급 부서장회의를 열어 도내 신천지 코로나19감염 확진자의 발생과 관련해 지역 내 확산 우려가 있는 만큼 긴급 대응에 나섰다.
[전북 위클리오늘=최응식 기자] 익산시는 21일 정헌율 시장 주재로 긴급 부서장회의를 열어 도내 신천지 코로나19감염 확진자의 발생과 관련해 지역 내 확산 우려가 있는 만큼 긴급 대응에 나섰다.

먼저 신천지 익산교회는 집회장이 임시폐쇄됐고 자체적으로 건물소독을 완료했으며 당분간 집회는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

시는 손소독제, 일회용 마스크와 소독약을 지급하고 개인위생수칙 준수 당부와 함께 건강상태 모니터링 및 지속적인 방역 소독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현재까지 익산에 거주하는 코로나19 확진자는 없으며 이번 대구에 방문한 코로나19확진자의 이동 경로에 익산 지역내 동선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으로 지정된 원광대학병원에는 지난 20일 코로나19 확진자의 직장동료가 입원 격리치료 중으로 관내 감염 유입은 없다고 밝혔다.

또한 신천지 대구코로나19 감염과 관련해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를 위해 이와 관련한 문의 전화와 방문자에 대해서는 우선적으로 선별진료소와 역학조사실에서 상담을 실시하고 이에 따른 조치를 실시하는 등 발빠른 대응으로 감염병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조금이라도 의심증세가 있을 경우 응급실등 병·의원 및 선별진료소 방문 전에 반드시 1339 및 익산시보건소에 먼저 상담, 안내받을 것을 강조했다.

익산시 보건소장은 “ 시민모두가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감염병확산방지노력에 더욱 철저하고 세심하게 대처하겠다”고 말하며 외출자제 및 개인의 여행력알리기와 개인 위생 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최응식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응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