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6.1 월 21:05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DGB대구은행, 코로나19 지원 성금 10억 대구·경북 전달사흘 간 임직원 자율모금액 추가 전달 예정
DGB대구은행이 본점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대구 경북 지역민들을 응원하는 현수막을 설치했다. <사진=DGB대구은행>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DGB대구은행(은행장 김태오)이 24일 대한적십자사 대구·경북지사를 통해 대구광역시 및 경상북도에 코로나19 지원 성금 10억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DGB대구은행은 코로나19 바이러스 확산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지역과 지역민을 위해 대구광역시 5억 원, 경상북도 5억 원을 각각 전달했다.

해당 성금은 코로나19 질병 취약계층을 위한 구호물품 지원, 의료진 방역물품구입, 코로나19 피해자 구호사업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성금 전달 외에도 24일부터 사흘 간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대구은행지부(위원장 김정원) 차원에서 은행 임직원을 상대로 자율적으로 모금운동을 진행한다.

모금된 금액은 2011년부터 시행하고 있는 ‘급여1%나눔운동’으로 조성된 기금과 함께 대구광역시와 경상북도에 전달할 예정이다.

DGB금융그룹은 이외에도 지난 2월초 지역 자활근로자 마스크 전달, 지역 아동센터 무료 세척, 임직원 사랑의 헌혈 등의 활동을 진행한 바 있다.

김태오 은행장은 “이번 성금 전달이 위기 극복에 작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DGB금융그룹은 이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지자체 움직임에 적극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