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4.7 화 16:55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한화손보, 고아 초등학생에게 수천만원 대 소송관계자, “해당 내용은 이미 합의, 소는 취하”
‘고아가 된 초등학생에게 소송을 건 보험회사가 어딘지 밝혀주세요’라는 제목의 청원글 <사진=청와대 청원게시판>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한화손해보험이 고아가 된 초등학생에게 수천만원 규모의 구상권 소송을 제기해 논란이 되고 있다.

현재 한화손보 측은 논란이 커지자 소송을 취하한 상태다.

24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고아가 된 초등학생에게 소송을 건 보험회사가 어딘지 밝혀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오며, 오후 5시 기준 6만 명에 달하는 동의를 얻은 상태다.

해당 청원에 따르면 2008년 생 초등학생 A군의 아버지는 지난 2014년 오토바이 운전 중 사고로 사망했다.

또한 A군의 어머니는 베트남인으로 사고 전 베트남으로 출국해 연락두절 상태였다.

이에 한화손보는 A군 아버지의 사망보험금 1억5000만 원을 A군 어머니와 A군에게 각각 6대4의 비율로 설정했다.

이중 6000만 원은 A군의 후견인인 조모에게 맡겨졌고, 9000만 원은 A군의 어머니의 행적이 밝혀지지 않은 관계로 한화손보 측에서 보유 중이다.

현재 A군은 고아원에서 살면서 주말마다 조모의 집에 들리고 있다.

문제는 최근 한화손보 측에서 A군을 상대로 소송을 걸면서 불거졌다.

서울남부지방법원이 A군에게 내린 이행권고명령 <자료=유튜브 한문철TV>

한화손보 측은 오토바이 사고 당시 상대 차량 동승자 치료비와 합의금으로 보험사가 쓴 돈 5333만 원 중 절반 가량인 2691만 원을 A군을 상대로 구상권을 청구했다.

이에 대해 서울남부지방법원은 지난 12일 A군에게 한화손보가 요구한 금액을 상환하고, 상환이 제한될 시 상환완료까지 연 12% 이자를 지급하라는 이행권고결정을 내렸다.

또한 해당 청원글 게시자는 “사망보험금을 지급 시 어머니의 몫 60%를 가지고 있으면서, 구상권은 100% 비율로 청구했다”며 “어머니가 오지 않을 것을 뻔히 알고도 ‘어머니’가 와야 준다며 9000만 원을 쥐고 초등학생을 상대로 소송을 건다”고 꼬집었다.

이에 한화손보 관계자는 “법적인 소멸시효 문제가 있어 소를 제기한 것”이라며 “이미 유가족 대표와 A군의 상속 비율 내에서 일부 하향 조정된 금액으로 화해하기로 합의했으며, 오늘 소를 취하했다”고 밝혔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4
전체보기
  • 1 2020-03-25 10:59:01

    한화손보, 지켜보고 해당 건 계속 찾아볼거다. 똑바로 해라.   삭제

    • OUT 2020-03-25 09:33:44

      한화 OUT. .   삭제

      • 뉴스 구라죠 2020-03-25 03:08:40

        합의 없었다고 유가족통화 실시간 스트리밍으로 확인했습니다. 그리고 언제든지 같은건으로 다시 소송 걸수 있답니다. 잠잠해지면 다시걸려고 여론보고 튄거랍니다   삭제

        • 조원일 2020-03-25 02:29:30

          존경받아야할구룹이 이레서야~
          그아이는 잘 크지안음 큰범좌자로 만들수도있겟당
          그런 한사람이 잘 자라지못하면 국가적손실
          얼마나클가요?
          법 법 법 개탄스럽다
          보험사는 공식사과하길바랍니다   삭제

          • 박경진 2020-03-25 00:10:45

            진짜 쓰레기같은 집단
            그 많은 결제라인중에 이건 아니라고 생각했던인간이 단 한명도 없었다는 건가?   삭제

            • 수다아빠 2020-03-24 23:52:18

              개잦같은 담당자! 파면하고 한화손해보험은 그룹차원에서 사과해라.

              너네 같은 양아치 믿고 보험 들것냐?   삭제

              • 김심중 2020-03-24 23:34:32

                한문철 변호사와 큰 아버지간 대화 통화 떴습니다
                합의 안됐었고 급히 한화 손해보험에서 소취하 한것입니다
                스피커 폰으로 해서 전부 들리게 했습니다   삭제

                • 합의는니미 2020-03-24 22:03:44

                  합의했다는 내용은 한화측에서 들었나? 취재도 안하고 기사를 쓰는거야?????   삭제

                  • 아빠가미안해 2020-03-24 21:58:52

                    아빠:죽음 앞에서 모든 순간들이 주마등처럼 순식간에 지나간다. 아들 너의 모습이 가장 많이 나오는구나. 아빠가 먼저 가서 미안하구나. 우리 한화손해보험 우리 아들 잘 부탁해요

                    아들:난 왜 부모가 없을까 혼자 살아가는게 너무 두렵다. 한화손해보험 고소? 고소가 뭐에요? 아빠 아빠 너무 보고싶어요   삭제

                    • 2020-03-24 21:54:41

                      아니 기자가 네티즌들보다 정보를 더몰라 ㅋㅋ
                      그리고 소송가기로 유가족이 말했는데
                      지금 한보가 빤스런 했어요 기자님 아
                      기사도 최근껀데 정보는 오늘 아침 정보네
                      하 기자하기 쉽네   삭제

                      14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