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6.3 수 09:55
상단여백
HOME 문화
"처음으로 남.사.친으로 생각한 유일한 사람”이지애-오정연, "전현무에게 탈탈 털릴 것 같다?" 최송현 남친 이재한 걱정
   
▲ 부러우면 지는거다(부럽지)
[위클리오늘=전재은 기자]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 최송현의 유일한 ‘남.사.친’ 전현무가 등판한다.

‘찐남친’ 이재한과 ‘남사친’ 전현무의 첫 만남 순간이 포착돼 과연 어떤 이야기들이 펼쳐질지 기대를 모은다.

30일 월요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는 전 KBS 아나운서 32기 최송현-전현무-이지애-오정연 ‘프리 어벤져스’ 완전체의 동기 모임 현장이 공개된다.

프리랜서 선언 후 첫 동기 모임을 MBC ‘부럽지’를 통해 하게 된 네 사람은 서로를 보자마자 반가워하며 웃음을 터트렸다.

특히 전현무는 “왜 우리 동기 모임을 MBC에서 하냐고~”며 머쓱한 모습을 보이기도. 최송현은 이번 모임을 통해 남자친구 이재한을 정식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최송현은 이재한에게 “처음으로 남.사.친으로 생각한 유일한 사람”이라고 전현무에 대해 이야기했다고 해 ‘찐남친’이재한과 ‘남사친’ 전현무의 첫 만남에 관심이 집중된다.

특히 전현무는 이들 사이에서는 일명 ‘현무 아빠’라고 불릴 만큼 같은 동기임에도 많은 도움을 줬던 장본인이라고. 전현무를 만나기 전 이지애와 오정연은 이재한이 “전현무에게 탈탈 털릴 것 같다”며 걱정까지 했다는 전언이다.

모임 중 최송현과 이재한의 전화 통화에서 ‘올마쿠움체’ 기습 공격을 당한 전현무는 깜짝 놀라며 당황한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고 해 실제 최송현-이재한 커플을 봤을 때 반응은 어땠을 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최송현의 ‘찐남친’ 이재한과 그녀의 ‘유일한 남사친’ 전현무의 첫 만남 순간은 어떨지는 30일 밤 11시에 방송되는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 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라는 위트 넘치는 프로그램의 이름처럼, 봄 바람과 함께 시청자들의 연애, 결혼 세포를 자극하며 매주 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전재은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재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