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6.3 수 08:05
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혜민생활건강, 소외이웃을 위한 ‘혜민환’ 기부
   

㈜혜민생활건강, 모리아교회를 통해 취약계층에 기부
“코로나19 난관 극복위해 나눔 실천”

[위클리오늘=이혜은 기자]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가 맹위를 떨치고 있는 가운데 (주)혜민생활건강(대표이사 유은희)이 혜민환 200세트(시중가 1억4400만 원)를 기부했다.

이번에 기부된 ‘혜민환’은 서울역 주변의 취약계층에게 배포하여 감기와 각종 질병에 취약한 환절기, 특히 코로나19라는 변종 바이러스가 곳곳에서 확산되는 시점에 독거노인과 쪽방촌 주민들의 기력증진을 통한 질병예방 목적으로 쓰일 예정이다.

더불어 사는 상생의 공동체를 목적으로 설립된 ㈜혜민생활건강은 조선시대 의료와 서민의 치료를 맡아보던 혜민서(惠民署)라는 관청의 명칭에서 따온 상호로서 한방을 근간으로 한 건강기능식품 혈행개선엔 혜민정을 개발하여 판매하는 기업이다.

매년 매출의 일정 부분을 기부하여 나눔을 이어가고 있는 주식회사 혜민생활건강 유은희 대표는 “전 세계가 코로나19로 몸살을 앓고 있는 현 상황에서 중요한 것은 언제나 대한민국이 보여주었던 난관의 극복의지로 이번 코로나19도 온 국민이 함께 예방하고 주의한다면 틀림없이 극복할 수 있음을 믿는다”고 말했다.

 

이혜은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혜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