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5.28 목 10:30
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하나은행, 新 광고모델로 배우 김수현 합류글로벌 경쟁력 및 신남방 확장 정책 홍보에 최적 이미지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이 새로운 광고모델로 대한민국 대표 한류스타인 배우 김수현을 발탁했다고 1일 밝혔다.

하나은행의 새 광고모델로 합류한 배우 김수현 <사진=하나은행>

배우 김수현은 특유의 지적이고 세련된 분위기와 신뢰감 있는 이미지를 바탕으로 2014년에 이미 하나금융그룹 광고 모델로 활동한 바 있다.

그간 ‘해를 품은 달’, ‘별에서 온 그대’, ‘프로듀사’ 등 다수의 작품 주연을 맡아 국내는 물론 중국 및 동아시아권에서 큰 인기를 누리는 한류스타이며, 하나은행이 추구하는 글로벌 경쟁력 및 신남방 확장 정책 홍보에 최적 이미지를 보유한 모델로 평가 받아 새 광고모델로 합류하게 됐다.

하나은행은 우선 배우 김수현을 모델로 스마트폰 앱 ‘하나원큐’의 편의성과 경쟁력을 간결하면서도 임팩트 있게 소개하는 새로운 광고를 상반기 중 선보일 계획이다.

새 광고는 TV·디지털 매체·극장 등을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또한 하나은행은 기존 광고모델인 손흥민 선수의 역동적이고 건강한 이미지와 새 광고모델로 합류한 배우 김수현의 세련되고 지적인 이미지를 더한 콜라보 광고도 선보일 예정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기존 광고모델인 손흥민 선수의 건강한 이미지에 배우 김수현의 세련된 이미지가 더해져 하나은행만의 차별화된 브랜드 이미지 구축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특히 배우 김수현이 전방 수색대대에서 군복무를 마치고 다양한 기부활동을 이어가며 사회구성원으로서 책임을 다하는 모습은 ‘모두의 기쁨’을 추구하는 하나은행의 경영원칙에도 부합한다”며 모델 선정 사유를 밝혔다.

한편, 배우 김수현은 최근 tvN드라마 ‘사이코지만 괜찮아’의 주연 출연을 확정지으며 오는 6월 브라운관 복귀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