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5.28 목 11:45
상단여백
HOME 문화
레이 출연 中 영화 ‘아일랜드’ 2일 국내 개봉사회초년생으로 변신한 레이 입체적인 감정 연기 눈길
   
▲ 출처: sm엔터테인먼트
[위클리오늘=전재은 기자] 엑소 레이가 출연한 중국 영화 ‘아일랜드’가 2일 국내 개봉한다.

영화 ‘아일랜드’는 인류 최후의 날을 앞두고 여행 중 무인도로 떠밀려간 회사 직원들이 새로운 세상을 재창조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지난 2018년 중국 개봉과 동시에 박스오피스 1위를 석권한 바 있다.

이번 영화에서 레이는 사회에 갓 진출한 자동차 수리공 ‘샤오 싱’ 역을 맡아, 사촌형 ‘마 진’과 함께 어려운 생활 속에서도 분투하는 연기를 펼쳤으며 생존 문제에 있어 인간의 입체적인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했다.

특히 레이는 이번 작품으로 연기력을 인정받아 2019년 ‘제25회 화정장 시상식’ 남우조연상을 수상했다.

은 물론, 2018년 중국 개봉을 기념해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아 무대 인사에도 참여하는 등 화제를 모았다.

전재은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재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