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증권
신한금융투자, 자산관리 앱 '신한아이 알파' 개편...사용편의 높였다
   

[위클리오늘=오경선 기자] 신한금융투자(대표이사 김형진)는 자산관리 모바일 앱 '신한아이 알파'를 개편했다고 8일 밝혔다.

새롭게 변경된 신한아이 알파는 사용자 환경의 심플함과 사용편의에 중점을 둔 것이 특징이다. 영업점 방문 없이 모바일로 모든 서비스 이용이 가능하도록 디지털 브랜치의 역할을 더욱 강화해 계좌 개설, 투자정보서비스, 국내주식 및 해외주식 거래까지 원스톱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바꿨다.

특히 비대면 계좌개설 이용단계가 간소화 됐다. 증권업계 최초로 미성년자 비대면 계좌개설 서비스도 제공한다.

트레이딩 서비스도 전면 개편됐다. 글로벌 주식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도를 반영해 세계 각국의 주식들을 국내 주식처럼 손쉽게 투자할 수 있도록 화면을 개선했다. 손쉬운 채팅상담을 통해 신한금융투자의 상품과 서비스를 문의할 수 있는 '톡(Talk)상담' 기능도 어느 메뉴에서나 바로 접근이 가능하다.

모바일 푸시 기능을 이용한 알리미 서비스도 맞춤형으로 강화돼 급변하는 시장상황에서도 다양한 투자정보와 계좌정보를 원하는 시간에 받아 볼 수 있다.

신한금융투자 디지털사업본부 현주미 본부장은 "신한아이 알파 개편을 통해 스마트폰만 있으면 영업점 방문 없이 신한금융투자의 주요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쉽고 편리하게 금융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디지털 플랫폼 고도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오경선 기자  seo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경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