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삼성생명, 상반기 순익 9467억원…전년비 39.7%↓

[위클리오늘=오경선 기자] 삼성생명은 올 상반기 당기순이익(연결기준)이 전년 대비 39.7% 적은 9467억원을 기록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해 삼성카드 지분 매입으로 인한 일회성이익(세후 8207억원)을 제외하면 1978억원(26.4%) 늘어난 수치다.

분기별로는 지난 1분기 5663억원, 2분기 3804억원을 기록했다. 상반기 수입보험료는 11조 1365억원으로 전년 대비 0.7% 늘었다. 보유계약 관리 강화 등으로 전반적인 유지율이 개선된 결과다.

6월말 기준 총자산은 276조2000억원이다. 보험사의 건전성 기준인 지급여력비율(RBC) 비율은 332%를 기록했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전반적인 보험시장 침체와 업계간 경쟁 심화에도 불구하고 올 상반기 신계약에서 발생할 수 있는 실질적인 장래이익인 신계약 가치는 5983억원으로 지난해 동기 대비 6.5% 증가했다"며 "지난 3년간 추진해 왔던 수익성 중심의 보장성 영업, 비용절감, 보유계약관리강화 등 가치중심 경영이 효과를 보이고 있다"고 평가했다.

한편 한국투자증권은 11일 삼성생명의 시가총액 23조6,000억원 중 영업가치가 2조원에 불과해 매우 저평가된 상태라며 매수를 추천했다.

윤태호 연구원은 삼성생명의 목표주가를 14만원으로 유지하면서 이 같이 밝혔다.

오경선 기자  seo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경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