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증권
KB증권, 동남아시아 시장 공략 본격화...베트남 매리타임증권 인수 완료

[위클리오늘=오경선 기자] KB증권이 베트남 매리타임증권 인수로 동남아시아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KB증권(사장 전병조, 윤경은)은 지난 5일 베트남 매리타임증권(Maritime Securities Incorporation) 인수와 관련해 현지 금융당국인 국영증권위원회(SSC)로부터 최종 인가를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매리타임증권은 지난 9일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해 신규 이사진 구성을 의결하고 매리타임증권 지분 99.4%에 대한 주식양수도를 완료했다.

전병조 KB증권 사장은 "베트남 금융시장에 진출함과 동시에 성장 잠재력을 지닌 증권사를 인수하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 KB증권 본사의 경험과 노하우를 적극 활용해 매리타임증권을 베트남 선도 증권사로 육성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한편 매리타임증권은 자산기준 업계 27위, 자기자본 기준 업계 24위, 주식 시장점유율 기준 15위권의 중소형사다. 베트남 하노이 본점을 포함해 호치민 등에 3개 지점을 운영 중이다.

오경선 기자  seo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경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