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
롯데하이마트, 스탠드형 김치냉장고가 대세...매출 비중 2년만에 10%p↑
대유위니아의 스탠드형 김치냉장고. <사진=롯데하이마트>

[위클리오늘=김성현기자] 롯데하이마트 내 스탠드형 김치냉장고의 매출 비중이 2015년 대비 10%p 증가했다.

롯데하이마트는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스탠드형 김치냉장고의 김치냉장고 매출 비중이 76%에 달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전년(72%) 대비 4%p 증가한 수치다. 2015년(66%)와 비교해도 큰폭으로 늘었다.

김치냉장고는 크게 스탠드형과 뚜껑형으로 분류된다. 이중 스탠드형의 인기가 날로 늘어가는 것이다.

특히 400리터대의 대용량 스탠드형 김치냉장고의 매출 신장률이 두드러졌다. 2015년 30% 수준이었던 매출 비중이 2016년 35%까지 상승했다. 올해는 37%에 달했다.

대용량 스탠드형 김치냉장고는 일반 냉장고만으로는 부족한 저장 공간을 보완하는 용도로 사용할 수 있으며 칸칸이 다른 식재료를 보관할 수 있다. 김치나 냉장보관 식품을 꺼낼 때 허리를 굽힐 필요가 없다는 점도 장점이다.

롯데하이마트 김상은 가전팀 MD는 "김치냉장고를 서브 냉장고로 쓰는 소비자들이 늘면서 대용량 스탠드형 제품의 인기도 늘고 있다"며 "특히 한 번에 장을 많이 보는 대가족이나 맞벌이 가구 소비자들의 문의가 많다"고 말했다.

김성현 기자  smre3810@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