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롯데홈쇼핑, 한국디자인진흥원과 스타트업 상품개발·판로지원

[위클리오늘=김성현기자] 롯데홈쇼핑은 한국디자인진흥원과 국내 유망 스타트업의 아이디어, 상품을 발굴해 상품화, 사업화를 지원하는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디자인 이노베이션 랩’을 운영하고, 우수 스타트업에 3억7천만원 상당의 지원금을 제공한다고 14일 밝혔다.

한국디자인진흥원과 업무 협업을 통해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사업을 구체화할 수 있는 경영, 생산, 마케팅, 유통 등 전반적인 필요 요소를 지원한다. 

롯데홈쇼핑은 유통망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스타트업들에게 TV홈쇼핑, 온라인몰, T커머스 등 보유 채널을 활용한 컨설팅 및 판로를 지원한다.​

참여 대상은 7년 이내의 창업경력을 보유한 생활·소비재 산업 분야 스타트업이다. 이달 24일까지 롯데홈쇼핑 및 한국디자인 진흥원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하면 된다.

서류심사, 전시·발표 등을 거쳐 총 8개 팀을 선발한다. 1등(1팀/1억 원), 2등(2팀/5000만 원), 3등(5팀/3000만 원)에게 총 3억 7천만 원 상당의 지원금을 제공한다.

선정된 스타트업은 내년 1월부터 롯데홈쇼핑 MD 및 디자인진흥원의 디자인 전문가들로부터 유통 교육, 전문가 컨설팅, 소비시장 분석 등 컨설팅을 받게 된다. 

이후 우수 상품은 롯데홈쇼핑의 여러 채널을 통해 무료 입점 혜택을 제공받는다. 또한 대만, 베트남 등 해외진출 촉진을 위한 멘토링 프로그램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들도 실행해 나갈 예정이다.

김성현 기자  smre3810@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