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GS샵, 홈쇼핑 최초 '전원주택 집짓기' 시공상담
GS샵의 '꿈애 하우징' 방송 이미지 컷. <사진=GS샵>

[위클리오늘=김성현기자] GS샵이 TV홈쇼핑 최초로 1대 1 맞춤형 ‘전원주택 집짓기’ 시공 상담을 시작한다.

GS샵은 19일 오후 8시35분부터 60분 동안 인테리어 전문 프로그램 ‘더하우스’ 를 통해 전원주택 전문건설업체인 ‘꿈애 하우징’의 상담 예약 방송을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상품은 인테리어, 리모델링이 아닌 주택 신축 또는 재건축 상담을 할 수 있는 상품이다. 

기존 토지 소유자 및 2018년 이내에 주택 신축, 재건축 계획 예정이 있는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

전국 도서산간, 시군구, 읍면동리 단위까지 무료 출장상담 및 현지답사, 주택시공이 가능하다.

상담 예약을 신청한 고객은 3일 이내 해피콜을 받을 수 있으며, 1대 1로 건축 매니저 상담을 받을 수 있다. 토지분석 및 설계부터 시공, 토목, 조경에 이르기까지 고객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전원주택을 지을 수 있다.

골조의 구분에 따라 목조 경량 주택과 철근 콘크리트 주택 모두 시공이 가능하다.

해당 상품은 건축 연면적 99㎡부터 가능하며, 3.3㎡당 490만원(부가가치세 포함)부터 가격이 책정된다. 인허가, 설계, 실내가구, 외장, 조경비 등은 별도다.

단독 주택은 물론, 복층 주택, 펜션, 주상 복합의 형태 등 다양한 설계가 가능하며 연면적 99㎡ 주택을 기본 옵션으로 건축할 경우 약 1억5000만원 이내의 견적이 예상됐다.

김성현 기자  smre3810@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