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
SK텔레콤, 40만 군 병사위한 '현역플랜' 출시
모델들이 현역플랜과 전역플랜 서비스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위클리오늘=김성현기자] SK텔레콤이 약 40만명의 군 병사 고객을 대상으로 통신비와 멤버십 관련 혜택을 늘린다.

SK텔레콤은 일반 고객 대비 데이터 사용량이 약 1.5배 많은 군 병사 고객을 위한 ‘현역플랜’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현역플랜은 휴가 중에 스마트폰을 써도 향후 현금처럼 활용할 수 있는 포인트를 적립해 주는 것이 특징이다.

군입대 고객은 복무 기간 중 휴가, 외출, 외박 시 현역플랜을 이용하면 일 2200원의 이용료로 음성과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쓸 수 있다.

군 입대 전 예약 가입해 두고, 휴가를 나오거나 복귀할 때마다 온라인T월드, 대리점, 고객센터 등을 통해 간편하게 이용 또는 중지 신청하면 된다.

현역플랜은 하루 이용할 때마다 2000포인트씩 자동으로 적립해 준다.

향후 신규 스마트폰으로 기기변경 시 포인트를 활용하면 스마트폰 또는 통신요금을 할인 받을 수 있다. 포인트는 복무 기간 중에도 사용 가능하다.

현역플랜은 군 복무 기간 내 휴가 일수를 감안해 최장 90일까지 이용할 수 있어 최대 18만 포인트까지 적립할 수 있다.

복무 기간 중 현역플랜을 이용하지 않고 전역한 군 병사 고객은 ‘전역플랜’에 가입할 수 있다. 가입만 하면 별도 이용료 없이 2년동안 요금제에 따라 데이터를 매월 50MB에서 1GB까지 추가로 받는다. 전역 후 6개월 내 대리점을 방문해 전역증을 제출하면 가입 가능하다.

김성현 기자  smre3810@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