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
대전시, 스마트 Zero 에너지 도시 꿈꾼다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 발전 비중 50%까지 대폭 확대

[위클리오늘=류연주 기자] 대전시가 ‘스마트 Zero 에너지 도시’ 실현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시는 1일 오전 시청 다목적실에서 이재관 시장 권한대행과 실국장이 참석한 가운데 현안점검회의를 개최하고,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 발전 비중을 50%(500㎿)까지 대폭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시는 먼저 녹색건축물 확산을 위해 BEMS(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 의무제 및 에너지 효율등급, Zero 에너지 인증제 등을 포함한 ‘녹색건축물 조성 지원조례’를 제정하고, ‘녹색건축물 조성계획’을 수립해 에너지 소비 비중이 높은 가정·상업용 건물에 대한 에너지 절감을 유도할 계획이다.

또, 공공기관 주차장 및 공동 차고 등 유휴지를 추가로 발굴해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등 투자 유치를 통해 태양광 발전을 확산해 나갈 예정이다.

류연주 기자  daejeo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연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