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부동산
금호산업, 지난해 영업익 315억원…전년비 24.6%↓

[위클리오늘=안준영 기자] 금호산업의 지난해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4분의1 가량 감소했다.

금호산업은 2017년 경영실적(연결기준)을 집계한 결과 매출 1조3005억원, 영업이익 315억원, 당기순이익 868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발표했다.

매출액은 리스크 관리를 위한 해외부문 축소로 전년 대비 3.9%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일회성 요인인 상표권 관련 손실로 24.6% 줄었다. 그러나 상표권 관련 손실을 제외할 경우 매출액 감소에도 불구하고 전년 대비 영업이익이 증가해 수익성은 지속적으로 개선되고 있다는게 금호산업의 설명이다.

금호산업의 지난해 당기순이익은 자회사의 영업개선으로 전년 대비 140.9% 증가한 868억원을 기록했다.

부채비율은 229.7%로 전년 말에 비해 79.7%p 하락했다. 차입금은 2172억원으로 1년간 517억원 감소했다.

지난해 신규 수주는 주택 부문 호조로 전년 대비 47.1% 늘어난 2조3580억원이었다.

금호산업 관계자는 "수익성이 양호한 신규 수주가 크게 확대돼 올해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안준영 기자  andrew@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