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한화생명, 튼튼플러스 보장보험 출시...척추·관절질환 전용
   

[위클리오늘=오경선 기자] 한화생명은 평소 생활 습관이나 외부활동으로 인한 사고 등으로 쉽게 발병하는 척추∙관절 질환 보장보험인 '한화생명 튼튼플러스 보장보험'을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상품은 주계약에서 질병이나 재해로 인한 척추질환 수술 및 입원비를 보장한다. 척추질환으로 1~5종 수술 시, 15∙30∙75만원을 지급하고, 수술 동반 입원 시에는 입원 후 4일째부터 매일 3만원씩(최대 30일까지) 지급한다. 척추와 함께 다치기 쉬운 관절질환 수술시에도 보험금을 받을 수 있다. 인공관절 견관절 또는 고관절 치환 수술, 인공관절 슬관절 치환 수술 시 각각 1회당 150만원을 지급한다.(가입금액 1500만원 기준)

골절도 주계약에서 보장한다. 일반 재해골절진단자금으로는 15만원이 지급되고 흉부, 팔다리 재해골절 진단시 15만원, 안면부 재해골절 진단시 30만원, 척추 재해골절 진단시 45만원이 일반 재해골절진단자금에 추가돼 지급된다.(가입금액 1500만원 기준)

재해로 인해 사망하거나 장해시 각각 재해사망보험금 또는 재해장해급여금을 지급하기도 한다. 특히 공휴일이나 주말을 이용해 여가활동을 즐기는 고객이 늘어나면서 리프레시데이(토요일, 근로자의 날 및 공휴일)에 교통사고나 그 이외의 재해로 사망시 보장을 두 배로 강화했다. 또한 보험기간이 끝날 때까지 생존시에는 최초계약에 한해 이미 납입한 주계약 보험료의 60%를 돌려준다.

주계약 이외에도 치아보철 및 보존치료보장특약, 암진단특약, 첫날부터 입원특약, 수술보장특약 등이 있어 한 건 가입으로 다양한 보장을 받을 수 있다.

한화생명 최성균 상품개발팀장은 “한화생명 튼튼플러스 보장보험은 장시간 PC와 스마트폰 사용으로 척추∙관절 질환에 쉽게 노출된 현대인들을 위한 상품”이라며 “한화생명은 앞으로도 고객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상품을 지속 개발해 고객만족을 극대화하겠다”라고 말했다.

이 상품의 가입연령은 15세~60세이고 15년만기 갱신형 상품이다. 30세 남성이 15년납, 가입금액 1500만원, 치아보철 및 보존치료보장특약 1000만원, 암진단특약 1000만원 가입 시 보험료는 3만6350원이다.

오경선 기자  seo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경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