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6.13 지방선거] 지방선거 후보자들 음주운전·뺑소니 전과로 ‘곤혹’

광주 서구청장, 의성군수 예비후보 전력 드러나자 상대후보들 강력반발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예비후보자들의 검증이 이뤄지고 있는 가운데 '음주운전, 뺑소니' 등 전과기록이 있는 후보자들에 대한 공천심사 통과 여부가 주목된다.. 사진은 임우진 광주 서구청장(좌)과 김주수 경북 의성군수(우) <사진=뉴시스>

[위클리오늘=최희호 기자] 6·13지방선거의 정당 후보 공천이 임박한 가운데 예비후보의 인물검증을 놓고 지방정가가 술렁이고 있다.

예비후보 가운데 상당수가 전과기록을 보유하고 있는가 하면 광주 서구청장과 의성군수 예비후보는 음주운전과 음주뺑소니 전과가 드러나 실제로 공천으로까지 이어질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6일 각 정당에 따르면 지방선거가 2개월 앞으로 다가오면서 엄격한 후보자 심사기준에 따라 부적격자를 배제시킨다는 방침을 정하고 공천심사위원회(이하 공심위)를 구성, 본격적 활동에 돌입했다.

특히 정당들은 그동안 지자체선거에서 당선 가능성만을 염두에 두고 공천하는 바람에 일부 지역에서는 전과기록이 있는 후보자의 다수가 출마하는 사례가 속출했다. 이로 인해 지자체 단체장 공천이 유권자의 눈높이를 맞추지 못한다는 지적이 대두되기도 했다.

이 같은 지적이 일자 더불어민주당은 ‘강력범과 뺑소니 운전’ 전력이 있는 후보자에 대해서는 예외 없이 부적격처리하기로 했으며, 자유한국당도 후보자의 ‘뇌물수수, 음주·뺑소니’ 등 파렴치 범죄 전력자들을 면밀히 검증하겠다는 심사규정을 밝혔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등록된 선거통계에 따르면, 여야 정당의 이 같은 심사규정에도 불구하고 민주당 광주 서구청장 예비후보 임우진씨와 한국당 의성군수 예비후보 김주수씨 등 다수의 예비후보자들이 음주운전이나 뺑소니 전력을 갖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임우진 광주 서구청장은 민주당 경선을 앞두고는 음주운전으로 두 차례 벌금형을 선고받은 사실이 밝혀졌지만 광주시당이 ‘예외적 적격’ 결정을 내렸다. 이에 대해 경쟁후보들은 후보 검증원칙을 지켜줄 것을 요구하며 강력항의하고 나섰다.

김보현 광주 서구청 예비후보는 “고무줄 잣대가 되고 있는 (민주)당의 공천기준을 바로 잡고 당의 정체성을 지키기 위해 싸우겠다”며 광주시당사 앞에서 단식농성에 들어갔다.

임 구청장에 대한 최종 심사는 중앙당 최고 위원회에서 이뤄진다.

또한 경북 의성군 한국당 김주수 예비후보도 2005년 음주뺑소니로 1000만원의 벌금을 부과 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김 예비후보는 이번 지방선거에서 의성군수 재선에 도전한다.

김 후보는 또 2004년 노무현 정부에서 농림부차관으로 재임하면서 집무실에서 뇌물로 현금을 받았다가 국무총리실의 정부합동단속반에 적발돼 파면위기에 놓이자 사직했다는 의혹이 제기된 바 있다.

한편 23일 기준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등록된 선거통계에 따르면, 충남 논산의 경우 예비후보 30명 중 7명이 전과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이 가운데 민주당이 5명으로 가장 많고,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이 각각 1명씩이다. 논산 예비후보 전체 전과기록 14건 중 11건이 음주운전·뺑소니 위반으로 파악됐고 폭력·사기 전과도 각 1건으로 확인됐다.

최희호 기자  ch3@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희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7
전체보기
  • 자한당 2018-03-27 08:24:19

    자유한국당 정신차려야 한다.
    자신의 능력을 사회에 환원하는 길은 많다.
    선출직 공무원이 아니더라고   삭제

    • 민심은천심 2018-03-26 23:41:14

      음주운전뺑소니 폭력전과범 아직도 이런 사람들이 지도자가 되겠다고하니 정말 국민들 알기를 우습게 생각하는것 같습니다
      제발 제발 이제는 이런사람들 더이상 설자리가
      없도록 했으면 좋겠습니다   삭제

      • 보수가 살길 2018-03-26 22:51:04

        보수가 왜 무너졌는가?????
        제발 정신차리고 이번 지방선거에 임해야 보수가 해빛을 볼수있다고 봅다. 손으로 하늘을 가리는 공천를 해서는 안될것이다. 수십년간 보수를 위하여 고생한 당원들의 마음 제발 헤아려주길 바란다.   삭제

        • 깨끗한사회 2018-03-26 22:17:11

          정의사회~ 이번에는 제발~ 쫌 잘합시다 .... 도덕성문제 제발 정리합시다   삭제

          • 청풍곡 2018-03-26 18:58:01

            음주뺑소니에 벌금천만원이면 심하다는 생각이네요.공무뭔이 그러하다면 어떻게 될까요?   삭제

            • 감시자 2018-03-26 18:45:21

              음주뺑소니 벌금 10,000,000원, 난감하네 ```
              부당한 권력의 감시자, 우리사회가 요구하는 언론의 바른 역할입니다.   삭제

              • 공정사회 2018-03-26 18:40:29

                이제서야 언론이 나서는군요
                정론직필
                최희호기자님의 용기에 우리사회의 정의가
                살아있음을 느낍니다.
                감사합니다.   삭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