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
SK텔레콤, KOTRA와 손잡고 국내 중기·스타트업 지원
세미나에 참석한 (왼쪽부터)인터비즈 이강운 대표, SK텔레콤 유웅환 Open Collabo.센터장, KOTRA 윤원석 정보통상협력본부장이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위클리오늘=김성현 기자] SK텔레콤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이하 KOTRA), 인터비즈와 함께 10일 서울시 중구 소재 SK텔레콤 T타워에서 국내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MWC(모바일월드콩그레스) 2018’을 입체적으로 분석하는 ‘MWC 2018 & 모바일 전략’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는 ‘MWC를 통해 본 모바일 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열렸다. 세계 최대 이동통신 관련 전시회인 ‘MWC 2018’에서 주요하게 소개된 이동통신 업계 동향과 SK텔레콤의 모바일 플랫폼, AR(증강현실), VR(가상현실) 등 첨단 ICT(정보통신기술)에 대한 공유가 이뤄졌다.

이날 세미나에는 회사 사정으로 MWC 2018에 참석하지 못한 약 200명의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 관계자들이 참석해 MWC를 통해 알 수 있는 전세계 이동통신 트렌드와 SK텔레콤의 모바일 기술에 대해 설명을 들었다.

KOTRA 한태식 과장의 ‘MWC 현장 스케치’, SK텔레콤 전진수 ICT기술원 리더의 ‘VR/AR의 현재와 미래’, 구글코리아 김천석 부장의 ‘모바일 플랫폼의 현재와 미래’ 등 다양한 주제의 강연으로 참가자들에게 인사이트를 제공했다.

SK텔레콤은 세미나에 참석한 스타트업들을 상대로 올해 추진하는 벤처 오픈 콜라보레이션 계획을 소개하기도 했다. 오픈콜라보 하우스 구축과 콜라보 파트너에 대한 투자 내용 등도 포함됐다.

김성현 기자  smre3810@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