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효성, 장애예술가들에게 창직지원 5천만원 전달
11일 효성 이정원 상무(오른쪽)와 서울문화재단 주철환 대표이사가 잠실창작스튜디오에서 장애예술가들에게 후원비 5000만원을 전달식을 갖고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효성>

[위클리오늘=임창열 기자] 효성은 11일 서울시 송파구 종합운동장 내에 위치한 잠실창작스튜디오에서 장애예술가들에게 창작지원비와 전시비용 등 5000만원을 후원하는 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효성의 후원금은 잠실창작스튜디오에 입주한 장애예술가 12명을 지원하는데 사용된다.

장애예술가들이 안정적인 환경에서 창작활동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정기적으로 재료비를 지원하고 입주작가의 작품발표 전시회를 여는데 쓰일 예정이다.

효성 조현준 회장은 “이번 후원을 계기로 장애예술가들이 보다 안정적인 창작활동을 통해 훌륭한 예술가로 성장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임창열 기자  imkazama@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창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