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증권
삼성증권, 1Q 영업익 1801억원…전년비 141% ↑

[위클리오늘=오경선 기자] 삼성증권은 연결기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180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41.3% 증가했다고 14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1.1% 줄어든 1조3011억원, 당기순이익은 137.5% 증가한 1326억원을 기록했다. 증시 호조와 파생상품 실적 증가 등이 호실적에 영향을 미쳤다.

삼성증권 측은 “리테일 전체 예탁자산이 195조원으로 WM사업부문 경쟁 우위를 지속적으로 유지했다”며 “1억원 이상 개인고객의 예탁자산 규모가 전체의 절반이 넘는 107조원을 차지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주식중개 활성화로 인한 순수탁수수료가 증가했고 펀드와 주가연계증권(ELS), 랩 등의 판매 호조로 금융상품 예탁자산이 늘었다”며 “기업공개(IPO), 인수합병(M&A) 실적 확대로 인한 인수 및 자문수수료 증가 등 전 사업부문이 고르게 양호한 성과를 냈다”고 덧붙였다.

오경선 기자  seo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경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