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자동차
기아차, '더 뉴 K5 하이브리드' 출시...복합연비 18.0㎞/ℓ
<사진=기아차>

[위클리오늘=임창열 기자] 기아자동차는 15일 스타일과 안전성, 편의성이 강화된 스포티 하이브리드 세단 ‘더 뉴 K5 하이브리드’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는 △18.0㎞/ℓ의 뛰어난 연비 △한층 세련된 디자인 △동급 최고의 첨단 안전 사양 △배터리 평생보증 서비스 실시 등 강화된 상품성이 특징이다.

복합연비는 18.0㎞/ℓ(16인치 타이어 기준)로 기존 모델(17.5㎞/ℓ) 대비 높은 연비 효율성을 갖췄다.

리튬 이온 폴리머 배터리 용량을 기존 1.62kWh에서 1.76kWh로 8.6% 늘려 연료 소비없이 전기로만 운행이 가능한 전기차 모드의 효율이 개선되는 등 전반적인 하이브리드 시스템 부품 개선을 통해 효율성을 높였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에 적용된 ‘고속도로 주행보조’는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차로 이탈방지 보조’, 내비게이션 정보가 복합적으로 융합된 기술로 고속도로에서의 사고예방은 물론 운전자의 피로도를 줄여 안전한 주행을 돕는다.

더 뉴 K5 하이브리드의 판매가격은 △프레스티지 2890만원 △노블레스 3095만원 △노블레스 스페셜 3355만원 등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더 뉴 K5 하이브리드는 스타일리쉬한 디자인뿐만 아니라 안전성, 편의성을 더한 스포티 하이브리드 세단”이라며 “경제적이면서도 고급스러운 중형세단을 찾는 고객이라면 상품성이 향상된 더 뉴 K5 하이브리드가 만족스러운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임창열 기자  imkazama@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창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