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CJ그룹, 포춘 선정 '2018 글로벌 500대 기업'에 편입---전체 1위엔 '월마트'
CJ 그룹 <사진=뉴시스>

[위클리오늘=김명수 기자] CJ그룹이 미국 포춘이 발표한 '2018 글로벌 500대 기업'에 입성했다. 전체 1위엔 미국 월마트가 선정됐다.

CJ그룹은 19일(현지 시간) 미국 경제 전문지 포춘이 발표한 '2018 포춘 글로벌 500대 기업' 리스트에서 493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포춘은 매년 매출액을 기준으로 글로벌 상위 500대 기업을 선정해 발표하고 있으며 세계적 권위의 기업 평가 순위로 인정받고 있다.

이번 발표에선 월마트가 5003억4300만 달러의 매출로 1위에 올랐다. 이어 엑슨모빌(2443억6300만 달러), 버크셔헤더웨이(2421억3700만 달러), 애플(2292억3400만 달러), 유나이티드헬스그룹(2011억5900만 달러) 등에 2~5위를 차지했다.

포춘 선정 글로벌 500대기업에 입성한 CJ그룹은 지난해 237억9600만 달러(26조8986억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이는 지주회사로 전환한 직후인 2008년 매출액 7조9000억 원에서 무려 3배 이상 성장한 것이다.

제일제당 설립 이후 초창기 국내 식품 산업을 선도해온 CJ그룹은 이후 창조적 사업 다각화를 통해 식품&식품서비스, 생명공학, 물류&신유통, 엔터테인먼트&미디어 등 4대 사업군을 완성, 국내를 넘어 글로벌 라이프스타일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성장했다.

특히 올해는 국내 최초 융복합 콘텐츠 커머스 기업인 CJ ENM이 출범하는 등 굵직한 사업 구조 재편을 잇따라 추진 중이다.

CJ그룹은 이를 통해 글로벌 기반 및 경쟁력을 확보하고 실질적인 국내외 시너지 극대화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CJ그룹 측은 "CJ는 2030년 3개 이상의 사업에서 세계 1등이 되겠다는 '월드베스트CJ'를 목표로 하고 있다"며 세계가 인정하는 글로벌 생활문화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명수 기자  kms@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