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서울우유, 16일부터 우유제품 3.6% 인상

[위클리오늘=류연주 기자] 서울우유가 오는 16일부터 우유제품 가격을 인상한다.

서울우유협동조합은 생산비용 증가에 따라 우유제품 가격을 오는 16일부터 3.6%(흰우유 1ℓ 기준) 인상한다고 8일 밝혔다.

인상되는 제품은 흰우유와 초코·딸기·바나나우유 등 가공우유 제품들이다. 이번 인상에 따라 실제 시중에서 판매되는 흰우유 1ℓ 가격은 약 90원 정도 오르게 될 전망이다.

앞서 낙농진흥회는 지난달 24일 열린 이사회를 통해 원유(原乳) 수매가격을 ℓ당 926원으로 기존보다 4원 인상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이에 따라 낙농가들로부터 공급받는 원유에 인상된 가격을 적용받게 된 유가공업체들 역시 우유제품 가격 인상을 검토해온 상황이다.

서울우유가 가격을 인상한 것은 2013년 이후 5년만이다.

류연주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연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