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조수미, 다음달 5일 예술의 전당서 공연
   
▲ 조수미. <사진=뉴시스 제공>

[위클리오늘=전재은 기자] 소프라노 조수미(56)가 오는 9월5일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원 나이트 인 파리(One Night in Paris)'를 연다.

조수미는 이날 공연에서 유럽 예술의 중심지인 프랑스 파리를 소재로 한 레퍼토리를 선보인다. 오페라, 팝, OST, 뮤지컬 뿐 아니라 샹송도 들려준다.

조수미는 "장르를 따지는 것보다는 제가 여러분과 함께 하고 싶은 하나의 이야기 속 음악적인 여행"이라고 소개했다.

조수미는 같은 달 7일 전주소리문화의전당, 8일 대전예술의전당, 9일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에서 열리는 '파크콘서트' 등에서도 같은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9일 공연에는 그룹 '슈퍼주니어'의 려욱(31)이 게스트로 나와 조수미와 '아이 러브 파리'를 듀엣한다.

전재은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재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