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0.2.20 목 04:05
상단여백
HOME 사회
박해미 남편 황민, 음주운전으로 2명 사망

[위클리오늘=정상우 기자] 배우 박해미(54)의 남편이 음주운전으로 2명을 숨지게 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27일 경기 구리 강변북로 토평삼거리에서 토평IC 방향으로 운전하던 해미뮤지컬컴퍼니 황민(45) 프로듀서의 승용차가 갓길에 서 있던 2.5t 화물차 2대를 들이받아 승용차에 타고 있던 B(33)와 C(20)가 숨졌다.

황민 프로듀서와 다른 동승자 2명, 화물차 운전자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사고 당시 황민 프로듀서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104%인 것으로 확인됐다.

B와 C는 해미뮤지컬컴퍼니 소속 단원들이다. 해미뮤지컬컴퍼니는 뮤지컬배우 박해미가 대표로 있는 뮤지컬 단체다. 황민 프로듀서는 박해미의 남편이다. 부부가 방송에 여러 번 함께 나오기도 했다.

박해미는 1996년 대학로에 해미뮤지컬컴퍼니를 세웠다. '키스 앤 메이크업' '메모리즈' '하이파이브' 등 창작 뮤지컬을 선보였다. 황민 프로듀서는 이들 작품 제작자로 나섰다. 2013년 경기 구리아트홀 상주단체로 선정되기도 했다.

박해미는 TV, 영화와 함께 '브로드웨이 42번가' 등 꾸준히 뮤지컬 무대를 병행해왔다. 현재 뮤지컬 '오! 캐롤'에 출연 중이다.

제작사는 "박해미가 28일 오후 디큐브아트센터에서 열리는 프레스콜에 불참한다"고 전했다.

정상우 기자  ps@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상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