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삼성전자, 3분기 영업이익 17조5000억원... 역대 최대 실적
   
▲ 삼성전자. <사진=뉴시스 제공>

[위클리오늘=권성훈 기자] 삼성전자가 3분기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반도체 호황에 힘입은 것으로 분석된다.

삼성전자는 3분기 연결기준 매출 65조원, 영업이익 17조5000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5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 대비 각각 4.75%, 20.44% 늘어난 수치다. 전분기에 비해서도 각각 11.15%, 17.69% 증가했다.

이는 증권업계에서 예측한 실적 전망치 평균(컨센서스) 17조2000억원을 웃도는 수치로 사상 최대 실적으로 평가된다.

삼성전자는 올해 1분기 영업이익 15조6400억원을 기록하며 지난해 2분기부터 이어온 4회 연속 최대 실적을 경신한 바 있다. 다만, 올해 2분기 14조8700억원으로 실적 신기록 행진이 끊기면서 3분기 실적에 대한 기대감이 높았다.

삼성전자는 연이은 반도체 고점 논란에도 3분기 사상 최대 실적으로 시장의 우려를 돌파하는 모양새다. 여전히 강세를 보이고 있는 반도체 호황이 실적을 견인한 것으로 해석된다.

3분기 매출은 65조원으로 전년 대비, 전분기 대비 증가했으나 사상 최대 실적이었던 지난해 4분기 매출 65조9800억보다는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삼성전자의 4분기 실적은 반도체가 관건이 될 것으로 보인다. 업계는 4분기 반도체 가격이 조정받으면서 실적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권성훈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성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