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유통
계양전기, 작업 편의 높여주는 '18V 충전 원핸드 컷쏘’ 출시
   

[위클리오늘=류연주 기자] 해성그룹의 전동공구 및 자동차용 모터 제조 전문기업 ‘㈜계양전기(대표 정한수)’가 건설 및 인테리어 현장에서 널리 활용되는 ‘원핸드 컷쏘 RS18L-O’를 새롭게 출시했다.

이 제품은 강력한 파워와 작업 속도를 갖춘 제품으로 콤팩트한 사이즈로 선보여 인기가 좋다. 동급 최고의 성능으로 다양한 작업 현장에서 주목받을 것으로 기대되는 제품이다.

강력한 모터 출력 및 빠른 절단 속도는 RS18L-O만의 경쟁력이다. 18V의 전압에 분당 스트로크는 3400회, 톱날의 왕복 스트로크 길이는 19mm로 국내 시장에 출시된 타사 제품 대비 절단 속도가 약 2배가량 빠르다. 5.0Ah 고용량 리튬이온 배터리 2개가 기본 적용돼 상대적으로 장시간 사용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이 제품은 콤팩트한 사이즈로 출시돼 한 손 작업도 가능하다. 제품의 크기와 중량을 최소화해 가볍고 간편한 사용이 가능하다. 외관 사이즈를 최소화했고, 제품 중량도 2.3kg에 불과해 매우 콤팩트하고 가볍다. 논슬립 고무 패턴을 핸들 부위에 적용, 손이 작은 국내 사용자들에게도 최적의 손맛을 제공한다.

진동 저감 설계, 원터치 길이조절 풋, LED 라이트 등 작업자의 사용 편의 향상을 위한 세심한 기능들도 적용됐다. RS18L-O는 저진동 설계를 적용해 타사 제품 대비 약 20% 실부하 진동이 적다. 보다 원활한 작업이 가능해져 사용자의 작업 피로감이 감소된다. 톱날 장착 부위에는 원터치로 간단하게 길이 조절이 가능한 풋이 적용돼있고, 원터치 레버 방식의 툴홀더로 손쉽게 날을 교체할 수도 있다. 컷쏘날 뿐만 아니라 직쏘날도 사용이 가능하며, 어두운 작업 환경에서도 정면부의 LED 라이트를 통해 안전하고 정확한 작업이 가능하다.

계양전기 관계자는 “RS18L-O는 목재 및 철재 절단 속도와 작업량이 우수하고, 저진동 설계와 다양한 편의 기능이 갖춰져 타사 제품 대비 우위에 있는 제품이다”며 “현장에서 실질적으로 필요한 기능과 성능으로 소비자들의 신뢰를 받을 수 있도록 설계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RS18L-O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류연주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류연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