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김성민 건강 칼럼] 꺼진눈 지방이식, 중년들에게 적합한 이유는?

[위클리오늘신문사] 중년이 되면 예쁘고 멋있어 보이는 것도 중요하지만 사람들에게 호감을 주는 인상이 되는 것에 더 신경을 쓰게 된다. ‘나이가 들면 자신의 얼굴에 책임을 져야 한다’는 말처럼 나이가 들수록 인상이 중요하기 때문이다. 그래서 중년들은 젊어 보이기도 하고 인상도 좋게 보이기 위해 방법을 찾는 것이 과제다.

인상이 크게 변하지 않으려면 자연스러워야 한다. 자연스러운 성형은 작은 변화이지만 젊어지고 본인의 원래 얼굴이나 분위기와 크게 다르지 않아야 한다.

중년성형을 상담해보면 중년들은 성형 후 인상이 변하는 것에 매우 민감한 편이다. 중년 피부의 특성상 젊은 사람들과는 다른 수술결과를 나타낼 수밖에 없지만 눈지방이식은 비교적 수술 방법이 간단하고 수술 결과도 자연스러운 편으로, 중년에게 적합한 수술이라고 볼 수 있다.

흔히 노화로 인한 눈두덩이의 변화로는 눈꺼풀이 꺼져 보이거나 눈이 졸려 보이면서 쌍꺼풀이 두 겹으로 생기는 경우가 종종 생기기 시작한다. 주로 이러한 변화는 나이가 들고 노화가 진행되면서 피부는 처지고 지방층이 감소해 볼륨감이 감소하면서 눈꺼풀이 함몰되어 나타나는 현상이다. 이러한 눈의 변화는 눈 위가 함몰되어 꺼진 눈이 부각되고 인상이 피곤하고 나이가 더 들어 보이게 한다.

하지만 이렇게 눈두덩이의 지방이 줄어들어 생기는 눈 꺼짐 현상은 미용적 측면만이 아니라 건강관리 측면에서도 교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눈두덩이 지방은 눈을 뜨고 감을 때 부드럽게 해주는 윤활유 역할을 하게 되는데 눈꺼풀의 지방이 감소하면서 이때 피부끼리 맞닿아서 빡빡하고 불편해서 눈이 피로해지고 이로 인해 전신 피로로 이어져 컨디션에 영향을 끼치기 때문이다.

이러한 꺼진 눈은 함몰되거나 꺼진 부위를 채워주는 눈지방이식으로 교정 시 미용 적으로 젊고 생기 있어 보이는 것은 물론 안구건조증이나 눈이 피곤한 증상도 개선될 수 있다. 또한 수술 후 일상생활에 큰 불편이 없는 것도 장점이다.

눈지방이식 수술이 간단한 수술이기는 하지만, 수술에 대한 테크닉을 필요로 하는 수술로 다른 부위의 지방이식과 달리 매우 미세한 지방입자를 다루는 섬세한 시술인 만큼 2차적인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충분한 상담 및 주의가 필요하다. / 아이미 김성민성형외과 김성민 원장

위클리오늘신문사  weeklytoday@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클리오늘신문사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