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일반
한화생명 ‘Lifeplus 아이조아 어린이보험’ 출시업계 최초 증강현실 앱 활용, 어린이보험 상품 출시

한화생명 ‘Lifeplus 아이조아 어린이보험’에서 제공하는 앱에서 증강현실 기능으로 치아를 닦는 모습. <사진=한화생명>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한화생명은 4일 ‘Lifeplus 아이조아 어린이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는 보험업계 최초로 증강현실 앱과 디지털기기를 활용한 건강증진형 보험상품이다.

아이의 양치습관을 증강현실 앱을 통해 측정하고 목표를 달성하면 선물과 보험료 할인 등의 혜택을 주는 방식이다.

앱과 연동되는 스마트 전동칫솔은 모션센싱 기술이 탑재되어 치아를 꼼꼼히 잘 닦았는지 파악할 수 있고 양치습관 앱에 자동으로 기록된다. 또 증강현실 기능으로 아이의 흥미를 유발하며올바른 양치습관을 알려준다.

한화생명은 앱 데이터를 바탕으로 4주간 꾸준히 매일 양치질이 우수한 고객에게 최대 1만원의 모바일 상품권을 선물로 지급한다. 총 10회에 걸쳐 지급하며 최대 10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가입 후 13회차 보험료부터는 실질적인 할인이 가능하다. 20년 간 치아보장 관련 월납 보험료의 최대 5%까지 할인된다. 또 전용 스마트 전동칫솔(브러쉬몬스터)은 가입고객에 한해 1회 구입 비용을 지원한다.

또 어린이에게 꼭 필요한 차별화 된 특약도 신설했다. 최근 유병률이 증가하고 있는 ADHD(주의력결핍 과다행동장애), 성조숙증, 중증아토피 등의 진단 시 보험금을 지급한다. 기존 상품에서는 보장 받을 수 없었던 치아파절 보장도 확대했다.

성윤호 한화생명 상품개발팀장은 “보험업계 최초로 디지털 기기를 활용한 건강증진서비스를 제공하는 상품”이라며 “아이의 양치습관도 자연스럽게 키울 수 있는 고객과 회사가 서로 이득 볼 수 있는 혁신적인 모델”이라고 밝혔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