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부동산
하청업체의 눈물 "삼성엔지니어링-현대스틸산업, 추가 공사비 나몰라라" 논란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대기업들의 갑질에 대해 문재인 정부가 공정경제정책을 강화할 것이라며 칼을 빼들었지만 정부의 갑질근절에 대한 노력이 무색해지고 있는 실정이다.

특히, 정부는 하도급업체에 대한 원청업체의 부당한 갑질 사례에 대해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으나 추가 공사비 등을 둘러싼 갑·을 간 분쟁은 여전히 계속 진행형이다.

<데일리경제>의 최근 보도에 따르면, 추가공사 등에 드는 각종 비용을 하도급 업체가 부담하도록 하는 건설업계의 고질적인 행태에 대한 고발성 주장이 나와 주목된다.

삼성 SDI가 발주하고 삼성엔지니어링이 시공, 현대스틸산업이 전문건설업체로 참여한 ‘M-LINE PROJECT’ 공사에 하도급업체 세웅건영(이하 세웅)이 ‘외장판넬 공사’를 맡게 됐다.

세웅이 해당 공사를 맡기 전 한 전문건설 업체인 A건설이 재하도급을 받았고, A건설은 최종하도급을 세웅에게 맡겼다.

이 과정서 세웅 측은 “이전까지의 선공사 미비 등으로 (세웅의) 공사가 늦게 시작됐고 공사의 진행도 여러 가지 이유 등으로 지연돼 계약 당시의 2개월 공기를 맞추지 못했다”며 “공사가 지연되면서 추가 관리비와 경비 발생으로 인한 손실로 회사가 부도위기에 놓였다”라고 주장했다.

세웅 측은 “자재비의 현금 지출 비용이 높은 공사이기에 계약 시 선급금을 지급 받는 조건으로 착공했다”며 “하지만 A건설의 약속 불이행으로 공사포기까지 고민했으나 현대스틸산업이 직불처리를 약속하고 공사기간이 촉박한 점을 내세워 계속해서 작업을 해달라고 요청해 진행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또 세웅 측은 “현대스틸산업이 필요한 공사비를 정해진 기간에 하도급업체에 집행하지 않았고, 나중에 일부 지급이 됐어도 최소한의 자금집행을 (현대스틸산업의) 일방적 편의에 따라 부정기적 집행으로 인해 공기 내내 어려움을 겪었다”고 주장하고 있다.

특히 "(현대스틸산업이) 마감공정인 당사를 재촉해 야간 및 철야작업을 강행하게 하고 정산 시 반영시켜 준다고 해 더더욱 힘든 공사를 수행하면서 많은 예산금을 추가로 투입했다"며 "이 부분을 정산받지 못하게 되면서 부도위기에 처하게 됐다"고 토로했다.

결국 자금압박을 견디다 못한 세웅이 현대스틸산업의 정산 조정요청을 반영해 당초 지출 내역에서 3억원이 삭감된 25억여 원의 수정된 정산내역서를 재제출 하였으나 금액에 대한 재조정 요청 및 확정에 대한 답변이 현재까지 없는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문제는 하도급업체를 더욱 힘들게 하는 것은 원청업체와 전문건설업체 간 책임 떠넘기기만 하고 있다는 것이다.

실제로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4일 본지와의 통화에서 "이 문제는 현대스틸산업과 세웅 측이 풀어야 할 문제지 우리가 관여할 사항이 아니다"라며 "현대스틸산업에 정상적인 공사대금을 지급하고 있고, 현대스틸산업에 세웅 측 공사대금을 주도록 요청할 사항도 아니다"고 말했다.

하지만 현대스틸산업 측은 “삼성엔지니어링이 자금을 풀어야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텐데 우리도 (중간에서) 힘든 입장이다”며 “도의적인 책임은 있지만 삼성엔지니어링에서 정산금액을 확정해줘야 우리가 하도급업체에 직불을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한 공사만 가지고 무한정 과투입을 할 수 있는 입장이 아니다”며 “그래서 우리도 원청업체의 정산을 기다리고 있어 하도급업체에 (추가비용을) 못주고 있는 실정이다”고 말했다.

이에 세웅 측은 “(하도급을 준) 삼성엔지니어링과 현대스틸산업이 서로 책임을 떠넘기는 동안 하청업체는 죽어간다”며 “말로만 공정경제 운운하지 말고, 정부가 나서 이 일을 해결해 달라”고 호소했다.

하도급업체에 대한 원청업체의 부당한 갑질 사례에 대해 정부가 과연 어떤 해결책을 내 놓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5
전체보기
  • 삶은달걀 2018-12-11 13:01:01

    어이가 없네ㅋ이 업체에서 돈 못 받았던 근로자다.
    근로자 임금 120일 넘게 체불 시키고 그것도 제대로 안 주려고 아웃소싱 끼우고ㅋ이런 막장 업체도 있단 걸 알게 됐다. 덕분에 판례공부 엄청 했고ㅋ기자가 무슨 의도로 기사를 쓴건지 모르겠으나 자금이 없어서 10여명 근로자 고작 3천만원 노임을 3개월 넘게 못 줄 이런 수준의 업체는 당연히 간판 내려야 한다고 생각한다.
    물론 우리나라 현장과 노동시장에 개선해야할 문제가 많긴 하지만 돈 안 주겠다고 배째라는 사업주에게 강제로 체당금 집행할 수 있는 공권력은 세계 최고 수준이다.   삭제

    • 홍길동 2018-12-07 17:39:54

      갑질하냐
      청와대 신문고에올려서 뜨거운맛을 보여주자
      삼성엔지니어링 과 현대스틸 완전 업체죽이기 하고있네
      어찌할꼬   삭제

      • 협력업체 2018-12-07 13:30:43

        장난하냐..
        벌써 몇달이지난는데 ㅜ
        일단 현대스틸에서 결제해주고 삼성과현대스틸이
        협의해라
        협력업체에게 더이상의 갑질은하지마라   삭제

        • ㅁㄴㅇㄹ 2018-12-06 13:17:38

          하청사장님들!! 못받은 저돈중 쟈들 데리고 룸가고 골프치러간 비용들있을거자나여 기사도난마당에 쟈들 감사팀에 찔러버려여   삭제

          • 영이 2018-12-06 10:52:32

            힘없는 하청업체만 피해를 보는데 정부에서 해결을 해주지않으면 이와같은 일들이 계속 일어나게 될게 분명하다.이일을 겨기로 정부가 제도적으로 더 이상 대기업의 횡포가 없어지도록 해야한다   삭제

            • 쉬입새 2018-12-06 10:48:36

              있는것들이 더한다 대기업이 중소기업 죽이는 행태를 더이상 두고볼수 없다
              문재인 정부는이런 대기업의 잣같은 횡포를 빨리 해결해줘야합니다   삭제

              • 삼성현대ㅜ 2018-12-06 10:44:54

                대기업 갑질에 중소기업만 죽어나는 나라 ㅜ 어서 해결되면 좋겠네요   삭제

                • blade331 2018-12-06 10:43:54

                  일을 시켰으면 그에 해당하는 비용을 지불하는게 가장 기초적인 원리 아닌가? 삼성이라는 회사부터 저런 행태를 하고 있다면 다른데는 안봐도 훤하네. 문제인정부는 대기업의 공사비 갑질횡포에 대한 조사를 실시해서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봅니다.   삭제

                  • SS 2018-12-06 10:40:48

                    와 아직도 슈퍼갑질 장난도 아니구만 누가 분신이라도 해야 처리 하는척이라도 할려나 좀 ..... 같이 좀 살자   삭제

                    • ㅠㅠ 2018-12-06 09:27:38

                      추가 공사비 나몰라라 하루이틀인가, 중소기업들 코묻은돈으로 공사 잘하세요 응원합니다. 삼성짱   삭제

                      15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