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자동차
한국타이어나눔재단, ‘2018 사회복지시설 지원 사업’ 발표25개 기관 선정해 최대 500만원 이내의 필요 재원 지원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조현범)의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이 지난 7일 전국 사회복지시설 대상으로 운영에 필요한 재원을 지원하는 ‘2018 전국 사회복지시설 지원 사업’에 선정된 25개 사회복지기관을 발표했다.

이 사업은 전국 사회복지시설의 부족한 시설을 재정비하고 다양한 복지 프로그램 지원을 통해 지역사회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지난 11월 공모에는 전국 784개(긴급지원 542개, 프로그램지원 242개) 사회복지기관이 참여, 신청 기관의 규모와 적정성, 기대효과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최종 25개 기관(긴급지원 15개, 프로그램지원 10개)을 선정했다.

선정기관에는 최대 500만원 이내의 기자재 또는 지역주민 조직화, 아동청소년 프로그램이 지원된다. 긴급지원 기관에는 시설 운영에 필요한 기자재와 사업 물품이 공급되며, 프로그램지원 기관에는 복지 프로그램 실행에 필요한 운용 자금이 지원된다.

이 재단은 오는 21일까지 프로그램지원 기관에 최종 사업 실행 금액을 지원할 예정이며, 긴급지원 기관에는 전자제품 등 운영에 필요한 지원물품을 직접 구매 후 일괄 배송까지 마칠 계획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행복을 향한 드라이빙(Driving)’이라는 슬로건 아래 전국 사회복지시설 대상으로 다양한 지원사업을 진행하며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