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정민희 칼럼] 건조·가려움 '겨울형 한포진'…흐트러진 면역개선 치료 먼저
고운결한의원 정민희 원장

[위클리오늘신문사] 한포진은 손가락, 발가락, 손바닥, 발바닥, 손등, 발등처럼 평소 다양한 접촉이 이루어지는 손발에 나타난다. 때문에 일단 발병하면 자극을 최소화하는 것이 쉽지 않은데, 주부습진이나 무좀, 혹은 단순한 건조증과도 증상이 비슷하여 방치될 가능성 또한 매우 높다.

문제는 한포진 증상이 지속될수록 병변 부위가 넓어지며 상당한 고통을 수반한다는 것이다. 특히 겨울형 한포진의 경우, 계절적 특성까지 더해지며 피부 갈라짐, 뻣뻣함, 출혈, 통증을 비롯 2차 감염 등을 동반할 수 있어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한포진은 화학적 물질과의 접촉이나 과도한 음주 및 흡연, 혹은 피로, 스트레스 등 여러 자극원에 의해 유발되는데, 이들만이 아니라 인체 면역체계가 교란된 상태에서 이와 같은 자극원이 지속되는 것이 한포진으로 이어지기에 피부에 대한 치료와 함께 면역적 안정을 도모하는 것이 우선되어야 한다.

일반적으로 피부질환이 생겨나면 피부의 이상만을 해결하려 드는데, 한포진은 면역적 이상으로부터 시작되는 습진성 질환이다. 그러므로 흐트러진 면역기능을 바로잡는 치료를 진행하면서 피부 재생력을 회복시키는 과정을 통해 수포, 가려움, 각화, 염증 등의 증상을 개선시켜 나가야 한다.

한포진 치료 첫 단계는 체계적인 진단이다. 쿼드 더블 진단법과 영상 진단법, RGB 진단법 등을 활용하여 한포진 환자 개개인의 구체적인 생리적, 병리적 특성을 분석하고 그에 따른 개별 치료 프로그램을 설계한다.

다양한 프로그램 중에서도 한약과 외용치료는 한포진 치료의 핵심이다. 체질적 특이성이 다양한 개개인에게 한약을 맞춤 처방으로 제조해 치료한다.

습포치료, 광선치료, 외용제 등을 복합적으로 사용하는 것도 중요하다. 그 중에서도 한포진 외용 손팩은 직접적인 증상을 완화하고 피부를 재생시키기 위한 한포진 손발 전용 팩으로 특허 받은 황금 콤플렉스 성분과 동백나무 겨우살이 추출물 등이 포함되어 있을 뿐 아니라 장갑형태로 되어 있어 팩을 착용한 상태에서 일상생활이 가능하다는 이점이 있다.

한 번 발병하면 호전과 악화를 반복하며 잦은 재발에 노출될 수 있는 한포진 질환. 겨울이라는 계절적 특성으로 관리가 어려울 수 있는 만큼 방치나 무관심 보다는 신속한 치료로 하루 빨리 고통에서 벗어나는 것이 좋다.

위클리오늘신문사  weeklytoday@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클리오늘신문사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