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이시영 VS 전혜빈, 살벌한 기 싸움 현장 포착극과 극 쌍둥이 자매 두 번째 전쟁 예고
   
▲ 왜그래 풍상씨_이시영 전혜빈 일촉즉발 기싸움 현장 포착 <사진제공> 초록뱀미디어
[위클리오늘신문사]‘왜그래 풍상씨’ 이시영과 전혜빈의 살벌한 기 싸움 현장이 포착됐다. 두 사람은 한 치 물러섬 없이 서로를 노려보고 있어 일촉즉발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쌍둥이 자매가 맞는지 의심될 정도로 팽팽하게 대치하고 있는 두 사람의 모습에 관심을 집중시킨다.

KBS 2TV 수목 드라마 ‘왜그래 풍상씨’는 15일 쌍둥이 자매 화상과 정상의 대면 현장을 공개했다.

‘왜그래 풍상씨’는 동생 바보로 살아온 중년남자 풍상씨와 등골 브레이커 동생들의 아드레날린 솟구치는 일상과 사건 사고를 통해 가족의 의미를 생각해 볼 드라마. ‘우리 갑순이’, ‘왕가네 식구들’, ‘수상한 삼형제’, ‘소문난 칠공주’, ‘장밋빛 인생’ 등으로 다양한 가족들의 이야기를 특유의 필력으로 재미있게 펼쳐내 시청률과 화제성을 잡고, 재미와 감동까지 안긴 문영남 작가의 신작이다.

지난 10일 방송된 '왜그래 풍상씨' 3-4회에서는 화상이 정상과 진지함의 만남 현장을 목격했다. 지함이 정상의 선배 의사이자 딸까지 있는 유부남인 사실을 알게 된 화상은 의뭉스러운 미소를 지으며 두 사람을 지켜보며 파란을 예고한 바 있다.

이에 화상과 정상이 마주 보고 앉아 있는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사로잡는다. 무엇보다 화상을 향해 차갑게 팩트 폭격을 날렸던 정상과 그런 정상을 향해 상대적 박탈감에 사로잡혀 화를 내던 화상의 평소 모습과 사뭇 다른 분위기가 감지돼 관심을 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화상이 기선제압에 나서는 모습이 담겼다. 화상은 정상을 노려보던 것도 잠시 의기양양한 미소를 지으며 정상을 몰아붙이고 있는 것. 이에 정상의 내연 관계를 알고 있는 그녀가 어떤 말을 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리고 화상의 맞은편에 다소 굳은 표정으로 앉아있는 정상의 모습이 시선을 모은다. 그녀는 평소 여유롭게 화상의 도발을 무시하던 것과 달리 화상의 말에 선뜻 답하지 못하고 있는 듯해 긴장감을 높인다.

‘왜그래 풍상씨’ 측은 “쌍둥이 자매 화상과 정상이 만난다”면서 “정상의 비밀을 알고 있는 화상과 그 사실을 모르고 있는 정상, 두 사람의 만남의 결과가 어떻게 될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위클리오늘신문사  weeklytoday@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클리오늘신문사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