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산업일반
삼성전자-대한적십자사, '희망나눔 봉사활동' 펼쳐
수원 삼성전자디지털시티임직원들이 버드네노인복지관에서 부식품세트를 이웃에게 전달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삼성전자는 대한적십자사와 설 명절을 맞아 어려운 이웃들과 함께하는 '희망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30일 밝혔다.

삼성전자와 대한적십자사는 지난 14일부터 29일까지 2주 간 노인복지관, 지역아동센터 등 전국 276개 사회복지시설과 어려운 이웃에게 10억원 상당의 부식품 세트를 전달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임직원들은 지역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밀가루, 된장, 식용유, 참기름 등 총 12종으로 구성된 부식품 세트를 전달하고, 자원봉사 활동도 펼쳤다”고 밝혔다.

대한적십자사도 삼성전자가 후원한 부식품 세트를 전국 취약계층 5만 가구에 전달하고, 떡국 나눔 등 봉사활동을 했다.

한편, 삼성전자와 삼성물산, 삼성생명 등 관계사들은 2008년부터 매년 설과 추석 때 '희망나눔 봉사활동'을 펼쳐오고 있으며, 지금까지 12년 간 총 215억원을 지원했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