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국제
미국, 다낭에 호텔 객실 수백개 예약일본 언론 보도
   
▲ 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 <그래픽=뉴시스 제공>

[위클리오늘=조원호 기자] 미국 정부가 2차 북미 정상회담을 위해 베트남 다낭에서 호텔 객실 수백개를 이미 예약했다고 일본 언론 FNN 방송이 7일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5일 국정연설을 통해 오는 27~28일 베트남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다시 만날 예정이라고 발표했지만, 구체적으로 베트남의 어떤 도시에서 2차 정상회담을 갖는 지는 언급하지 않았다.

FNN 방송은 2차 북미정상회담 유력 개최도시로 지목돼온 베트남 중부 다낭에 6일 낮 트럼프 대통령측 관계자가 도착했다고 전했다. 또 미국 정부가 해변 호텔의 객실 수백개를 예약한 사실을 현지 관계자들을 통해 확인했다는 것이다. 다만 구체적으로 어떤 호텔인 지는 밝히지 않았다.

한편 베트남 외무부는 성명을 통해 "한반도 평화 유지의 대화를 지지한다"고 밝혔다.

조원호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원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