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NH농협은행, '거액익스포져 관리시스템' 구축이슈기업 상시 모니터링으로 적시 대응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이 거액익스포져를 측정하고 관리하는 ‘거액익스포져 관리시스템(NH-LEMS)' 구축을 완료했다.

익스포저란, 신용사건 발생시 특정 기업 또는 국가가 거래상대방으로부터 받기로 약속된 대출 및 투자금액 뿐만 아니라 파생상품 등 연관된 모든 거래에서 발생할 수 있는 손실을 말한다.

‘NH-LEMS‘은 2020년 도입 예정인 바젤은행감독위원회(BCBS)의 거액익스포져 관리 규제에 대한 선제적인 대응 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구축한 시스템이다.

기존의 신용공여 한도관리시스템을 ‘NH-LEMS’에 탑재해 한도관리의 효율성을 제고하고 주요 이슈에 대한 모니터링시스템 고도화로 금융환경 변화에 대응할 수 있다.

허충회 리스크관리부문 부행장은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감독규제에 선제적 대응뿐 아니라 이슈기업에 대한 적시 모니터링을 통해 리스크관리 기능이 더욱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향후 지속적인 시스템 개선으로 익스포져 관리를 강화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