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삼성화재서비스, '연탄나눔' 봉사활동 진행

에너지 취약계층에 연탄 2만장 기부

허기복 연탄은행 대표(왼쪽), 최승일 장기일반보상사업부장(오른쪽)이 연탄 기증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삼성화재>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삼성화재서비스손해사정(대표 이상경)이 에너지 취약계층에 연탄 2만장을 기부했다.

삼성화재서비스는 13일 서울 노원구 서울연탄은행에서 최승일 장기일반보상사업부장, 허기복 연탄은행 대표이사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

신입사원과 임직원 40명은 기부한 연탄 2만장 중 일부를 직접 배달했다. 기부한 연탄은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월급의 일부를 적립해 모은 기부금으로 마련됐다.

최 사업부장은 "외로운 이웃들이 따듯한 겨울을 보내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외계층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화재서비스는 수재민 구호품 지원과 저소득층 학생 장학금 지원 등 지역사회와 함께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민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