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IT
LG전자, 'KIMES 2019' 참가14~17일 코엑스서 의료용 영상기기 소개
<사진=LG전자>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LG전자가 14일부터 17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제의료기기 및 병원설비 전시회 ‘KIMES 2019’에 참가해 의료용 영상기기를 집중적으로 소개한다.

LG전자는 수술용 모니터, 임상용‧진단용 모니터, 엑스레이 검출기 등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전시장을 구성했다.

수술용 모니터는 해상도에 따라 울트라HD 수술용 모니터, 풀HD 수술용 모니터 등 2종이다.

LG전자는 “수술용 모니터는 비슷한 붉은색이더라도 혈액, 환부 등을 또렷하게 구분하고, 반응속도도 빨라 수술 집기의 움직임을 지체 없이 화면에 보여줘 정확한 수술을 돕는다”고 전했다.

임상용 모니터는 800만 개 픽셀의 울트라HD(3840×2160) 해상도를 갖췄다. 이에 의료용 모니터에서 중요한 회색 톤 영상을 정확하게 보여준다.

진단용 모니터는 내장된 색상 측정 장비인 캘리브레이터로 색표현을 스스로 보정해 자기공명영상, 단층촬영 등 검사 결과를 정확히 확인할 수 있다.

디지털 엑스레이 검출기는 필름없이 촬영 결과를 디지털 파일로 만들어 PC에 전송한다. 수초 만에 결과를 보여줘, 환자들이 오래 대기할 필요가 없는 장점이 있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