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부동산
현대건설, ‘디에이치 포레센트’ 4월 분양

[위클리오늘=김성한 기자] 현대건설이 이달 서울 강남구 일원동의 일원대우아파트(개포로110길 36) 재건축 사업으로 ‘디에이치 포레센트’ 62세대를 일반 분양한다.

전용면적별로 △59㎡ 26세대 △84㎡ 26세대 △121㎡ 10세대로 구성된다.

디에이치 포레센트는 지하 3층~지상 22층, 4개 동, 전용면적 59~121㎡, 총 184세대로, 조합원 물량이 122세대다.

더블역세권으로 지하철 3호선 대청역, 분당선 대모산입구역이 인근에 있다. 늘푸른공원, 대모산 등 쾌적한 환경과 주요 교육시설, 생활 편의시설도 누릴 수 있다.

전세대 남향에 판상형 설계와 현관+세탁실+욕실 등 3가지 청정설계 적용한 신개념 ‘H 클린현관’ 등 현대건설만의 특화시스템도 적용했다.

현대건설은 “디에이치 포레센트는 개포택지개발지구의 교통‧교육‧편의 등 완벽한 생활 인프라에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춰 수요자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현대건설의 고품격 주거 브랜드 ‘디에이치’에 걸맞은 특화 설계 및 차별화된 상품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견본주택은 서울 강남구 남부순환로 2641번지 힐스테이트 갤러리 3층에 있으며 4월 중 개관할 예정이다.

김성한 기자  i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