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신한은행, 전국 농산어촌 대상 금융체험교실 진행

‘은행 영업점 VR 체험’ 추가로 차별적 금융교육 진행

전라남도 구례를 시작으로 연중 80개 초·중학교 방문 예정

16일 전라남도 구례군에 위치한 구례중학교에서 진행된 금융교육 중 ‘은행 영업점 VR 체험’을 진행 중이다. <사진=신한은행>

[위클리오늘=전근홍 기자]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이 전국 농산어촌 학교를 찾아가는 금융체험교실 ‘신한은행이 간다 꿈길 원정대 2019’를 시작했다.

해당 행사는 지난 2016년부터 매년 진행하고 있는 맞춤형 진로 체험 교육으로 주변에 은행이 없는 도서산간지역 초·중학교를 방문해 은행원 직업체험교육 및 금융교육을 진행하다.

올해는 전라남도 구례를 시작으로 연내 전국 80개 학교를 찾아갈 예정이다.

이동점포(뱅버드)를 이용해 직업체험이 가능하며 올해부터는 가상 은행 영업점을 방문해 통장과 카드를 만들고 환전을 해보는 VR 체험이 추가돼 입체감 있는 금융교육이 진행된다.

교육에 참가한 구례중학교 학생은 “은행원이라는 직업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였다”며 “VR을 통한 가상현실도 신기하고 재미있었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은행을 접할 기회가 적은 도서산간지역 학생들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그룹의 대표 사회공헌 사업인 금융교육을 통해 희망사회 프로젝트를 완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국내 최초의 체험형 교육장인 ‘신한 청소년 금융교육센터’ 운영과 함께 발달 장애 청소년, 북한 이탈 청소년, 다문화학교 청소년 등에 대한 진로체험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전근홍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근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