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산업 자동차
기아차, 초 저금리 ‘스마트 할부 프로그램’ 탄생

4월 금리 대비 최대 1.1~1.6% 금리 인하

스포티지, 쏘렌토, 카니발 등 대표 RV 대상으로 1.9% 저금리 적용

할부 원금 1000만 원당 17만~25만 원 이자 비용 절감

[위클리오늘=손익준 기자] 기아자동차㈜는 4월 현대카드를 통해 기아자동차를 할부로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기존 할부 금리 대비 0.9~1.4%를 인하해 주는 ‘스마트 할부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또한 현대캐피탈 ‘디지털 자동차 금융 신청 시스템’을 이용하는 고객에게는 0.2%의 추가 금리 인하 혜택을 제공, 최대 1.1~1.6% 할인된 금리로 기아자동차를 구매할 수 있게 됐다.

특히, 기아차는 ‘기아자동차 RV 글로벌 판매 1500만 대 돌파’를 앞두고 4월 기아자동차의 대표 RV 차종인 스포티지와, 쏘렌토, 카니발을 36개월 할부로 구매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최저 1.9%의 파격적인 금리 혜택도 제공한다.

스마트 할부 프로그램과 디지털 자동차 금융 신청 시스템을 통해 1.1%와 1.6%의 금리 인하 혜택을 적용받게 되면 4월 기존 할부 프로그램과 비교해 할부 원금 1천만 원당 각각 17만 원과 25만 원의 이자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차량 금액이 3930만 원인 카니발 노블레스 스페셜 차량을 선수율 10%(393만 원) 36개월 할부 조건으로 구매할 경우, 4월 금리(3.0%)로 차를 구매하게 되면 총 166만원의 이자 비용을 부담해야 한다.

하지만 스마트 할부 프로그램과 현대캐피탈 디지털 자동차 금융 신청 시스템을 이용하면 1.9%의 저금리 혜택을 적용받아 정상 금리 대비 61만 원 적은 105만 원의 이자만 부담하게 된다.

기아차 관계자는 “나들이 시즌을 맞아 더 많은 고객에게 혜택을 제공하고자 이 같은 프로그램을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기아자동차는 차량 구매 부담을 덜어드릴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손익준 기자  ps@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손익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