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18일 대구 기온 26도까지 오른다

[위클리오늘=김국동 기자] 18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고 일부 지역에 빗방울이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낮 기온은 남부 내륙을 중심으로 크게 오를 전망이다.

기상청은 "18일은 전국이 가끔 구름이 많고 경기동부와 강원영서에는 낮 12시부터 오후 6시까지 한때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며 "중부지방에도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17일 예보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경기동부와 강원영서 지역에는 낮 12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울릉도·독도에는 오후 6시부터 오후 9시까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또 전남과 경남서부에는 오전 9시까지, 제주도와 그밖의 남부지방에는 오후 3시 전후까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모든 지역에서 5㎜미만이다.

기상청은 "18일 강원산지를 중심으로 바람이 초속 10~18m로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고, 해안을 중심으로 8~13m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며 "시설물 관리와 산불 등 화재예방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침기온은 평년(4~10도)과 비슷하거나 높겠고, 남부내륙을 중심으로 낮 기온은 20도이상 오르겠다.

주요 도시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1도, 인천 11도, 수원 9도, 춘천 8도, 강릉 16도, 청주 11도, 대전 11도, 전주 11도, 광주 11도, 대구 11도, 부산 13도, 제주 13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3도, 수원 17도, 춘천 16도, 강릉 23도, 청주 23도, 대전 23도, 전주 23도, 광주 23도, 대구 26도, 부산 22도, 제주 22도 등으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남부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가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다만 수도권과 강원영서, 충청권은 밤에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측된다.

김국동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국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